맨체스터 시티가 손흥민이 징계로 결장하는 토트넘과의 EPL 2라운드에서 설욕을 노리고 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