베네딕트 컴버배치와 엘리자베스 올슨이 호흡을 맞추는 마블 영화 ‘닥터 스트레인지 2’가 6월 촬영을 시작한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