뚜아뚜지 가족과 오랜 시간 행복하게 살아왔던 반려견 진순이가 15살을 끝으로 가족들 품에서 떠나 무지개다리를 건넜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