천안함 피격 사건, 제2연평해전, 연평도 포격 사태 등으로 목숨을 잃은 국군장병을 기리는 서해수호의 날이 돌아왔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