매일 아침 간호복을 입은 아내의 손을 꼭 잡고 딱 붙어 출퇴근을 함께 하는 남편의 사연이 화제를 모았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