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워크맨’ 장성규가 한국민속촌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던 중 남이 먹다 버린 커피를 마셔 시청자를 폭소케 했다.